0
Total 3525 articles, 177 pages/ current page is 1
  Total : 3525, 1 / 177 pages
게시물 보기     
이 름
  정신대연구소 2018-04-09 19:22:56, Hit : 60
제 목   [연합뉴스 2018.4.9] 오태규 신임 오사카총영사 "한일 위안부 인식차 좁히는데 노력"
오태규 신임 오사카총영사 "한일 위안부 인식차 좁히는데 노력"

송고시간 | 2018/04/09 10:48

임명장 받는 오태규 주 오사카 총영사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9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외교부에서 열린 총영사 전수식에서 오태규 주 오사카 총영사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jeong@yna.co.kr
위안부합의검토TF위원장 역임 따른 적절성 논란에 "예방주사 맞고간다"

악수하는 강경화-오태규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강경화 외교부 장관(오른쪽)이 9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외교부에서 열린 총영사 전수식에서 오태규 주 오사카 총영사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뒤 악수하고 있다. 2018.4.9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준형 기자 = 오태규 신임 주오사카(大阪) 총영사는 9일 일본주재 공관장으로서 위안부 문제에 대한 한일간의 인식차를 좁히는데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일위안부 합의 검토 TF(태스크포스) 위원장을 지낸 오 총영사는 이날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강경화 외교부 장관으로부터 임명장을 받기에 앞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위안부 문제에 대해 "나름대로 그 문제에 관여한 사람으로서 특히 민간 차원의 (한일간) 인식 차를 좁히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 총영사는 "그것(위안부 문제) 자체만이 아니라 한일 국민들 간에 상당히 인식이 나빠졌는데 공공외교 차원에서 그런 부분들을 어떻게 하면 좋은 방향으로 만들어 나갈지가 가장 큰 고민이 될 것 같다"고 밝혔다.

그는 위안부 합의를 검증했던 자신이 대일 외교의 일선에 나가는 것이 적절치 않다는 지적에 대해 "그렇게 생각하는 것은 있을 수 있다고 본다. 좋다고 보며 일면 타당하다"라며 "내가 일본 문제는 위안부 문제만 한 것이 아니라 폭넓게 했기에 그런 부분을 살려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17일 부임 예정인 오 총영사는 또 "좋은 예방주사를 맞고 간다고 생각한다"며 "그것을 인식하면서 좋은 관계를 만들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오 총영사는 재일동포와 한국인 관광객이 많은 오사카 주재 총영사로서 재일한인과 관광객들의 권익 및 안전 문제에 주력할 것이며, 한반도 문제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오 총영사는 한겨레신문 논설실장 및 관훈클럽 총무 등을 역임한 언론계 출신 인사로, 기자 시절 1997∼1998년 일본 게이오대 법학부 방문연구원을 거쳐 2002∼2004년 도쿄주재 특파원을 역임했다.

그는 문재인 정부 출범후 대통령직속 국정기획자문위원회 사회분과 위원으로도 활동한 뒤 지난해 7월에는 외교부 장관 직속의 위안부합의 TF 위원장을 맡아 합의 과정 전반을 돌아보고, 같은 해 12월에 '피해자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지 않았다'는 등 내용을 담은 결과 보고서를 발표했다.

jhcho@yna.co.kr


목록보기


No.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3525    [뉴시스 2018.4.25] 中헤이룽장성 역사기록소, 일본군위안부 만행 기록 모두 공개  정신대연구소   2018/04/25  0
3524    [경인일보 2018.3.2] [트렌드를 읽는 책 '인간의 양심']日 전범 만행고백 "악마를 보았다"  정신대연구소   2018/04/23  7
3523    [뉴스1 2018.4.23] 일본군 '위안부' 피해 최덕례 할머니 별세…28명 생존  정신대연구소   2018/04/23  7
3522    [연합뉴스 2018.4.18] 서울 시민청에서 아시아 '위안부' 피해 생존자 사진전  정신대연구소   2018/04/21  10
3521    [연합뉴스 2018.4.20] 외교부, 日의원·관료 야스쿠니참배에 "어떻든 정당화 안 돼"  정신대연구소   2018/04/20  14
3520    [뉴스 1 2018.4.19] 베트남 학살 생존자 "왜 한국군은 사과하지 않나요"  정신대연구소   2018/04/19  11
3519    [뉴시스 2018.4.15] 유네스코, 위안부 세계기록유산 심사 동결...'일본 방해'  정신대연구소   2018/04/15  29
3518    [연합뉴스 2018.4.10] 호사카 교수, 위안부 관련 日 문서 80건 공개.."범죄 인정해야"  정신대연구소   2018/04/10  46
   [연합뉴스 2018.4.9] 오태규 신임 오사카총영사 "한일 위안부 인식차 좁히는데 노력"  정신대연구소   2018/04/09  60
3516    [뉴시스 2018.4.9] 日정부 또 위안부 도발…"강제연행 없었다"  정신대연구소   2018/04/09  45
3515    [디지털타임즈 2018.4.6] 세종대 호사카 유지 교수, 위안부 문제 증거자료집1 출간  정신대연구소   2018/04/06  53
3514    [오마이뉴스 2018.3.13] 독일 국민은 홀로코스트 막을 기회가 두 번 있었다  정신대연구소   2018/04/04  69
3513    [내외뉴스통신 2018.4.4] 한국만화박물관,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와 공감하는 북콘서트 개최  정신대연구소   2018/04/04  143
3512    [YTN 2018.4.3]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 활동 보여주는 '소녀들의 기억' 전시 열려  정신대연구소   2018/04/04  65
3511    [연합뉴스 2018.4.3] 한인학생들 美출판사 움직였다…"교과서에 韓 역사·문화 반영"  정신대연구소   2018/04/03  68
3510    [뉴시스 2018.4.3] 日교수들 "'마루타' 731부대 장교 학위 취소해달라"  정신대연구소   2018/04/03  63
3509    [세계일보 2018.4.1] "한·일 위안부합의, 文대통령 재량으로 철회·종료 가능"  정신대연구소   2018/04/01  66
3508    [뉴시스 2018.3.30] '억만금도 필요없다"…일본의 사과 못받고 눈 감은 안점순 할머니  정신대연구소   2018/03/30  78
3507    [연합뉴스 2018.3.30] 정현백 장관, 위안부 피해자 안점순 할머니 별세 애도  정신대연구소   2018/03/30  72
3506    [한겨레 2018.3.30] “‘위안부’ 피해 증언은 인간 용기의 최대치”  정신대연구소   2018/03/30  76

1 [2][3][4][5][6][7][8][9][10]..[177] [NEXT]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hite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