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Total 3114 articles, 156 pages/ current page is 1
  Total : 3114, 1 / 156 pages
게시물 보기     
이 름
  정신대연구소 2017-08-11 20:05:29, Hit : 29
제 목   [연합뉴스 2017.8.11] "일본군, 위안소 설립했다"…미공개 美 문서 4건 발굴
"일본군, 위안소 설립했다"…미공개 美 문서 4건 발굴  
  
기사입력 2017-08-11 11:15 | 최종수정 2017-08-11 15:02  기사원문

    국사편찬위원회, 미국 국립문서기록관리청서 찾아내

동남아시아 번역심문센터 심리전 시보 제182호 16쪽. 파란색 선 안쪽이 위안부 관련 내용이다. [국사편찬위원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전투 지역에 있는 최전선 군인들에게 강간과 약탈은 매우 흔한 일이었다. (중략) 강간을 방지하기 위해 군(軍)은 점령 후 즉각 허가된 공용 위안소를 설립(establish)했다."

국사편찬위원회는 광복절을 앞두고 미국 국립문서기록관리청(NARA)에서 일제강점기 일본군이 위안소 설립과 관리에 관여했음을 말해주는 사료 4건을 발굴해 11일 공개했다.

이번에 발굴된 '동남아시아 번역심문센터 심리전 시보(時報) 제182호'는 일본의 여성을 위한 아시아 평화국민기금이 펴낸 위안부 자료집에 일부가 수록됐다. 그러나 이 자료집에는 일본군이 위안소 설립에 나섰다는 내용은 포함되지 않았다.

이 시보에 따르면 일본군은 강간과 약탈을 전쟁에서 분리할 수 없는 부분으로 여겼고, 말레이시아 여성들은 일본군의 강간을 피하고자 머리를 짧게 깎거나 남자처럼 옷을 입었다.

연합군 번역통역부 심문보고서. [국사편찬위원회 제공]

국편이 함께 공개한 '연합군 번역통역부 심문보고서'에도 위안소가 군의 관리(army supervision) 아래 있었다는 일본 군인의 증언이 실렸다.

1942년 9월 만들어진 연합군 번역통역부는 미군의 태평양 지역 전투에서 일본군 통신 감청, 포로 심문, 일본군 문서 번역 등의 임무를 맡았다.

이 기관이 작성한 470번 보고서에는 1944년 4월 29일 인도네시아 말랑에서 체포된 일본 군인의 심문 내용이 담겼다. 일본군 포로는 "군의 관할구역(jurisdiction) 안에 위안소 7개가 설립됐다"며 "조선인과 일본인, 인도네시아인 등 150여 명의 여성이 있었다"고 말했다.

또 652번 보고서에는 필리핀 타클로반에서 생포된 일본 군인이 "일본군 군의관들이 성병 예방을 위해 여성을 매주 검진했다"고 말한 기록이 수록됐다.

김득중 국편 편사연구관은 "일본군이 위안소 설립과 관리에 직접 관여하지 않았다는 일본 정부의 주장을 반박할 수 있는 문건"이라며 "일본 정부에 법적 책임을 묻고 공식 사과를 요구할 수 있는 근거가 될 사료"라고 강조했다.

한편 국편은 지난해 미국과 영국 등지에서 일본군 위안부와 전쟁 범죄 관련 사료 2만4천여 장과 단행본 439책, 마이크로필름 등을 수집했다고 밝혔다.

국편은 연말부터 사료를 정리한 자료집을 순차적으로 간행해 나갈 예정이다.

동남아시아 번역심문센터 심리전 시보 제182호 표지. [국사편찬위원회 제공]

psh59@yna.co.kr


목록보기


No.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3114    [연합뉴스 2017.10.20] 유네스코 위안부 안건심사 미뤄지나…"자문위 의장, 연기 요구"  정신대연구소   2017/10/20  4
3113    [한국일보 2017.10.19] 위안부 사과 운동 '일본의 양심' 스러지다  정신대연구소   2017/10/20  5
3112    [KBS 2017.10.19] 日 탄광에까지 조선여성 동원…“산업위안부 4~5천 명 추정”  정신대연구소   2017/10/20  3
3111    [미주한국일보 2017.10.18] SF 위안부 기림비 대중에 공개  정신대연구소   2017/10/20  3
3110    [국민일보 2017.10.18] 산케이신문 “위안부 자료 등재되면 日 유네스코 탈퇴”  정신대연구소   2017/10/20  3
3109    [한겨레 2017.10.20] “김치 여군” “전쟁나면 몸 바쳐야”…여대 교수 여성혐오 막말  정신대연구소   2017/10/20  3
3108    [서울신문 2017.10.19] 핼러윈데이 ‘안네 프랑크 코스튬’ 판매…역사관 논란  정신대연구소   2017/10/19  4
3107    [뉴시스 2017.10.19] 日 주장 '세계유산 심사개혁안' 통과…위안부 등재는?  정신대연구소   2017/10/19  4
3106    [연합뉴스 2017.10.18] 日외교차관 "한국에 '위안부합의 이행 지극히 중요' 입장 전달"  정신대연구소   2017/10/18  5
3105    [한겨레 2017.10.18] 미 솔즈베리대 ‘소녀상’ 돌연 무기한 연기…일본 또 압력?  정신대연구소   2017/10/18  5
3104    [뉴스1 2017.10.17] '평화의 소녀상' 서울 151번 이어 수원 92번 버스 탄다  정신대연구소   2017/10/17  9
3103    [연합뉴스 2017.10.17] 정부, 아베 야스쿠니 공물 봉납에 "우려…성찰·반성 보여야"  정신대연구소   2017/10/17  7
3102    [연합뉴스 2017.10.17] 독일, 과거사 부정한 '88세 나치 할머니'에 징역 6개월  정신대연구소   2017/10/17  9
3101    [YTN 2017.10.17] 산케이 "일본 학자 89명, 위안부 자료 등록 반대"  정신대연구소   2017/10/17  9
3100    [여성신문 2017.10.16] 박병석 “이병기 전 국정원장, 위안부 밀실합의”  정신대연구소   2017/10/17  9
3099    [헤럴드경제 2017.10.16] 윤디자인그룹, 위안부 피해 할머니 쉼터 후원 <2017희망한글나무> 진행  정신대연구소   2017/10/17  9
3098    [미주중앙일보 2017.10.16] "2015년 한.일 위안부 합의는 연극"  정신대연구소   2017/10/17  7
3097    [한겨레 2017.10.16] “이용수 할머니 말씀 듣고 ‘위안부 기림비’ 모금 나섰죠”  정신대연구소   2017/10/17  7
3096    [YTN 2017.10.17] "아베, 야스쿠니신사 제사에 공물 보내"  정신대연구소   2017/10/17  5
3095    [오마이뉴스 2017.10.15] '위안부 잊지 말자', 학교마다 '작은 소녀상' 건립 확산  정신대연구소   2017/10/16  7

1 [2][3][4][5][6][7][8][9][10]..[156] [NEXT]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hite97